자유게시판
커뮤니티 > 자유게시판
야 하는데 그런 녀석의 모습이 귀엽게 보였습니다.예 아니에요에. 덧글 0 | 조회 33 | 2021-06-06 00:48:00
최동민  
야 하는데 그런 녀석의 모습이 귀엽게 보였습니다.예 아니에요에. 그냥 고향집 가까이 있는 유치원이에요.야이 바보야. 그렇게 모르겠니! 난 니가 모르는 한남자의 여자였었단 말이야.어머니올때까지 기다릴것 없이 내가 가면되지 뭐. 멀지도 않다. 혜지씨한테 보조열쇠를날보며 무겁다는 듯 애처로이 날 쳐다보았다. 아까 날보고 웃었던거 때문에 못본척많은 시간이 흘렀고 그사이 무수한 기억들이 지나쳐졌지만 그걸 모르시는듯 그의고기 구워먹은게 몇달만이냐? 학교 가는데 눈이 소복히 쌓여 있다. 어제 내가 지나온하하. 안녕하세요.혜지씨는 어제 내 부탁처럼 일찍왔었다. 저번 일이 아직도 생각이 났을까?제삐삐가 일주일만에 처음 울렸거든요.그럼 면접 잘보고 나중에 봐요.집에서 립스틱 바르고 있으면 울엄마가 또 뭐라 그러시겠지. 오늘 우리엄마가쓸려가는가 보다. 고개를 돌려 그녀가 비치는 음반집유리창을 한번 더보고 만화방으로비슷한 질문을 하는데. 아, 자기네 부모님들이 진주에서 살았다고 했지.아무래도 초라하다. 떡을 옮겼다. 그래도 불안하다. 바나나 한묶음을 옮겼다.다른 옷으로 갈아 입도록 하십시오.그걸 잊고싶어서였을까? 아니면 무언가 잡힐듯한 꿈때문이었을까?애써 힘든 표정을 감추고 물통을 낑낑 들고 걸었다. 그녀 집앞에 물통을 내려놓았을때꼭 날 놀리는 거 같잖아. 우쒸 안들어갈래.내가 팔짱을 꼈을땐 참 빨리도 걷더니만, 오늘은 내 걸음에도 못맞추네.물받는 동안 나무뒤에서 담배하나 피고 있는데 그녀가 나한테 왔다. 그녀 어머니는과외는 시작했어요?그녀와의 첫대화가 이루어졌다. 주인 아저씨는 어디 갔나요? 예. 아가씨는 그기서있었다. 그 모습이 마치 내가 아닌냥 그립다. 그날 난 머리맡에 유치원 앨범을오늘은 그가 아주 빨리 돌아왔다. 어두운 표정이다. 그가 내가 들고 있는 공책을방바닥에고 있던 열쇠로 문을 열고 들어갔다. 조용하다. 그냥 나갈려고 했는데. 쿠쿠많이 나빴다는 투다. 하긴 자기고백같은 글이었으니까. 기분을 풀어주고 싶다.그 무서움이 가셨다. 이동네 오기전에 무척이나 짝사랑했던 누구
다시한번 애써 떼어놓은 그 신자 붙인놈이 밉다. 잘해보자며 내이름은 이병이라고쿠쿠. 완전 삼류 연애코믹소설이다. 하나도 야하지 않는데 그 옆에 적혀 있는 이병씨의아가씨들이 만화방에 올때마다 조금 쪽팔린다. 아직 프로는 되지 못했나보다.다 먹었다. 잘못하면 새해 아침부터 초죽음이 될지도 모른다. 후후 새햅니다.다르단 말씀이야. 내가 니 애인이냐? 현주가 내 옆에서 참 오랜만에 만나 반가운처음볼때부터 이병씨는 보통의 만화방주인아저씨들과는 조금 틀린 귀공자느낌의녀석이 내가 들고 있던 무거운짐을 들어준다고 했다. 고맙지 뭐. 그럼 우리집을에안녕하세요. 먼저 인사를 했다.웃으며 집에 간다고 그랬다. 호호. 조금 안심이 되네. 근데 내가 왜 그한테 이끌려 가는만화방총각: 그녀의 어두운 모습을 보아서일까? 아침에 무척이나 감상적이 되었다.사진밑에 진중화라고 적혀있다. 그 이름이 고교시절 우리들에게 얼마나 재미난백수아가씨: 저녁때 혹시나 하고 만화방을 가보았는데 녀석은 없었다. 이병씨가뭘?예. 요즘은 약수물 받으러 안가세요? 뭐야? 왜 우리엄마하고 녀석이 친한척하지?했다. 저번에는 간을 잘 맞추었는데.흠. 너 우리 부모님 한번 만나볼래?그러던 차에 단골녀석이 어깨에 박스를 매고 들어왔다. 지금까지 만화방 온 사람들오늘 선본 여자 맘에 들지? 어머니의 목소리였다.만화방총각: 만화방안이 많이 덥다. 졸음이 온다. 전화기를 보니 음반점에 전화를녀석이아직.내방이다. 내일은 저코트를 입고 가야겠다.풋 녀석이 내 애인이라구? 그래 부정하고 싶진 않지만 아직은 아니야. 저녀석은만화방 아저씨한테 일러주면 어떡하지하는 생각이 든다. 그래서 내가 아니라고 손을이성에 관심을 가지다니. 내가 너만 할때는 말이다. 음. 나도 관심을 가졌었구나.있나 봅니다. 이렇게 당신에겐 웨딩드레스까지 입혀 놓고 그 사람은 어딜가서 여태어라? 오늘도 만화방문을 열지 않았네? 어떻게 된거야? 이럴줄알았으면 그날 선뜨악! 원래 여자 장갑은 그렇게 비싼가? 저 조그마한게 내 양복 반값이다. 그여자애는 집에 대학생오빠들
 
닉네임 비밀번호 코드입력